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 선대위 순천광양곡성구례을 지역 필승 결의대회 개최

정치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 선대위 순천광양곡성구례을 지역 필승 결의대회 개최
- 서동용 지역위원장 “호남이 바람을 일으켜야 골든크로스 넘어 승기 잡을 수 있어”
- 1월 14일(금) 오후 4시 광양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열려
- 홍영표 전 원내대표, 김승남 전남도당위원장, 신동근 전 최고위원, 김한종 전남도의회 의장 참석
  • 입력 : 2022. 01.17(월) 08:27
  • 김지해 기자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 선대위 순천 광양 곡성 구례를 지역이 1월 14일(금) 오후 4시 광양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당원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필승결의대회를 열었다. 행사에는 홍영표 전 원내대표, 김승남 전남도당위원장, 신동근 전 최고위원, 김한종 전남도의회 의장도 참석해 힘을 실었다.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 대전환 선거대책위원회 산하 순천 광양 곡성 구례를 지역은 서동용 총괄선대위원장을 필두로, 이용재(전남도의원), 김태균(도의원), 김길용(도의원), 김재무(전남도체육회장), 김재휴(전 보성부군수), 박근표(전 YTN 국장)가 공동선대위장을, 지역 시‧군의원이 상임‧공동선대본부장 등을 맡았다.

필승결의대회는 지역위원장 서동용 의원의 결의사를 시작으로, 정경환 지역위원회 수석부위원장의 선거 대책본부 발표, 필승 결의문 낭독, ‘청년, 여성, 기후환경, 소상공인이 바라는 이재명’ 퍼포먼스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서동용 선대위원장은 결의사에서 “과거 대선을 돌아보건대 호남의 민심이 당 후보 선출과 대선을 좌우해 왔다. 호남에서 승리의 바람을 일으켜주고 수도권에 있는 많은 호남 출신들이 호응해야 골든크로스를 넘어 승기를 잡을 수 있다”며 대선에서 호남의 역할을 강조했다.

이어 “멸콩 챌린지부터 여가부 폐지, 북한 선제타격론까지, 국민을 이념, 성별, 세대로 갈라치고 전쟁 위기를 고조시키는 후보에 맞서 통합, 평화, 희망의 미래를 이야기하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당선을 위해 간절하게 뛰어 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대선 승리를 위한 파란 물결, 순천 광양 곡성 구례를 지역위에서 시작해 수도권, 전국을 뒤엎도록 간절한 마음으로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며 대선 필승을 위한 결의를 밝혔다.
김지해 기자 hoahn01@hanmail.net